세계자연기금 WWF  
(World Wide Fund For Nature)


세계자연기금은 자연 보전을 위해 설립된 국제 비정부 기구입니다.

하나 뿐인 지구의 자연환경을 보전하고 인간이 자연과 조화롭게 살아가는 미래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생물다양성을 보전하고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문제의식을 고취시키는 데 힘쓰는 세계최대 글로벌 환경보전 단체입니다.


세계자연기금 WWF
(World Wide Fund For Nature)

WWF는 자연 보전을 위해 설립된 국제 비정부 기구입니다.


하나 뿐인 지구 환경을 보전하고 

인간이 자연과 조화롭게 살아가는 미래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생물다양성을 보전하고 기후변화와 환경오염 문제의식을 

고취시키는 데 힘쓰는 세계최대 글로벌 환경보전 단체입니다.

60년 역사와 규모

1961년 스위스에서 생태학 전문가들의 소규모 모임에서 출발한 WWF는 현재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자연보전 기관 중의 하나로 성장했습니다.
한국에서도 지난 2014년에 공식적으로 한국지사가 설립되어 국내 다양한 자연보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네트워크

세계 100여 개국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갖고 있고, 600만명이 넘는 후원자와 함께 자연보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자연을 보호하는 일은 국가를 넘어 전지구적으로 협력해야 하기 때문에 글로벌 기관에 후원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과학적인 데이터 기반의
명확한 솔루션 제시
세계자연기금은 전세계 전문가들의 연구와 과학적인 근거를 바탕으로 자연보전을 위한 현실적인 목표와 솔루션을 제시합니다.
감정 호소를 통한 독려가 아닌 데이터 분석을 통한 활동을 하기 때문에 믿을 수 있는 기관입니다.

60년 역사와 규모

1961년 스위스에서 생태학 전문가들의 소규모 모임에서
출발한 WWF는 현재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자연보전 기관 중의 하나로 성장했습니다.

한국에서도 지난 2014년에 공식적으로 한국지사가 설립되어
국내 다양한 자연보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네트워크

세계 100여 개국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갖고 있고,
600만명이 넘는 후원자와 함께 자연보전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자연을 보호하는 일은 국가를 넘어 전지구적으로 협력해야
하기 때문에 글로벌 기관에 후원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과학적 데이터 기반의
솔루션 제시

세계자연기금은 전세계 전문가들의 연구와 과학적인 근거를
바탕으로 자연보전을 위한 현실적인 목표와 솔루션을 제시합니다.


감정 호소를 통한 독려가 아닌 데이터 분석을 통한
활동을 하기 때문에 믿을 수 있는 기관입니다.



WWF 로고가 궁금해?

다크서클을 연상시키는 무늬와 둥글둥글한 몸으로 사람처럼 앉아서
대나무를 먹는 귀여운 판다!
이 판다가 어쩌다 WWF의 로고로 선택되었는지 알아볼까요?

WWF를 대표하는 판다 로고는 WWF의 설립자 중 한 사람이었던 피터 스콧 경이 1961년 직접 디자인했습니다.
설립 당시 판다는 심각한 멸종위기에 처해있었고, 기관 설립의 기반이 되었던 유럽지역의 많은 사람들이
판다를 멸종위기를 상징하는 대표 동물로 여기는 점에서 착안했다고 합니다.

[WWF 로고 변천사]


  우리의 지구를 지키기 위한
WWF의 캠페인에 함께 해주세요.

북극곰 보호 캠페인

해빙으로 서식지를 잃어가는 북극곰.

멸종위기는 더 이상 북극곰만의 이야기가 아닙니다.


멸종동물 보호 캠페인

육지/해양 동물의 60% 감소.

멸종위기에 처한 동물을 지켜주세요.


기후변화 캠페인

지구온난화로 점점 더 뜨거워지는 지구. 기후변화를 막을 수 있는 마지막 세대입니다.


플라스틱 프리 캠페인

우리나라 플라스틱 소비량은
전세계 1위.  완전히 분해되기 까지 400년이 걸립니다.


WWF 로고가 궁금해?

다크서클을 연상시키는 무늬와 둥글둥글한 몸으로 사람처럼 앉아서 대나무를 먹는 귀여운 판다!
이 판다가 어쩌다 WWF의 로고로 선택되었는지 알아볼까요?

WWF를 대표하는 판다 로고는 WWF의 설립자 중 한 사람이었던 피터 스콧 경이 1961년 직접 디자인했습니다.
설립 당시 판다는 심각한 멸종위기에 처해있었고, 기관 설립의 기반이 되었던 유럽지역의 많은 사람들이
판다를 멸종위기를 상징하는 대표 동물로 여기는 점에서 착안했다고 합니다.

[WWF 로고 변천사]


WWF와 함께 지구를 지키는

여러분을 위한 굿즈  

월 2만원 정기후원
참여해주신 분들께는 팔찌와 파우치 세트를 드립니다.
  구성품 : 팔찌, 파우치


월 3만원 정기후원

참여해주신 분들께는 에코백을 추가로 드립니다. 
  구성품 : 팔찌, 파우치, 에코백


월 5만원 정기후원
참여해주신 분들께는 키링과 스티커를 추가로 드립니다.
  구성품 : 팔찌, 파우치, 에코백, 키링, 스티커 2장


* 정기 후원에 참여하고, 연말 정산 세액 공제 혜택 받으세요.


WWF와 함께 지구를 지키는
여러분을 위한 굿즈  

월 2만원 정기후원
참여해주신 분들께는 팔찌와 파우치 세트를 드립니다.
  구성품 : 팔찌, 파우치


월 3만원 정기후원

참여해주신 분들께는 에코백을 추가로 드립니다.
   구성품 : 팔찌, 파우치, 에코백


월 5만원 정기후원
참여해주신 분들께는 키링과 스티커를 추가로 드립니다.
  구성품 : 팔찌, 파우치, 에코백, 키링, 스티커 2장

* 정기 후원에 참여하고, 연말 정산 세액 공제 혜택 받으세요.


WWF 주요활동

 WWF는 기후행동 라운드테이블, 기후행동 컨퍼런스 개최하여 한국의 기후 목표를 1.5도 목표에
부합하도록 높이는데 기여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특히 기업을 중심으로 이해관계자가
기후와 에너지 이슈에 대해 논의하고 모범 사례를 공유할 수 있도록 통합적 플랫폼을 제공하고,
또한 기업과 금융기관이 과학기반목표(SBT) 이니셔티브를 통해 온실가스 감축목표를 설정하고
재생에너지 확대 전략을 수립할 수 있도록 협력합니다.
또한, 금융 흐름의 방향을 지속가능한 발전에 맞춰 전환함으로써, 기후위기 대응과
자연보전을 지지하는 비즈니스로의 변화, 즉 시장 변화를 이끌어내도록 금융 기관과 연계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1. 기후행동 서포터즈 지원
‘기후행동 서포터즈’는 청년층의 기후행동 인식제고와 역량 강화를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입니다.
대학생 30 여명으로 구성된 서포터즈는 기후·에너지와 자연보전 전반에 대한 전문 교육을 이수하고,
기후·에너지와 담수, 산림, 식량, 야생동물, 해양 등 WWF가 추구하는 글로벌 자연보전 목표를 팀별 주제로 구성하여 활동했습니다.

2. 기후변화 교육 웹사이트
WWF는 기후변화에 대한 시민의 인식 제고를 위해 교육 웹사이트(www.climateaction.or.kr)를 개설했습니다.
기후변화의 원인과 영향, 그리고 우리가 할 수 있는 행동에 대한 온라인 교육을 제공합니다.

WWF는 전 세계 최대 다랑어 조업선사인 동원산업과 태평양 및 대서양의 다랑어 자원을
관리하고 어업의 환경적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FIP 어업개선프로젝트를 시작했습니다.
다음의 목표를 이루기 위해 2020년 3월부터 시작했으며 2050년 MSC인증 취득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1. 최대 지속 가능 어획(MSY) 유지

2. 상어, 고래 등 멸종위기 해양생물 보호

3. 생분해성 그물, 어업 도구 사용

*FIP(Fishery Improvement Project, 어업개선프로젝트) 특정 어업과 관련된 모든 이해관계자들이 협력하여,
자원관리, 환경적 영향 관리, 투명하고 공정한 어업관리 의사결정

해양 포유류는 바다의 건강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지표로 사체 부검은 우리에게 많은 점을 시사합니다.
WWF는 지난 2020년 멸종위기종인 참고래 부검에 참여했습니다. 10m 이상 크기의 대형고래를
국내 최초 민관협력을 통해 공식 진행된 사례로, 해양환경 및 생태학적 연구에 의미 있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참고래의 뱃속에서는 플라스틱, 스티로폼 조각, 1m 가량의 밧줄 등이 발견되었으나
위를 틀어막고 있지는 않았으며 정확한 죽음의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WWF는 해양생태계가 보내는 신호를 찾으려는 노력을 지속할 것 입니다.


전 세계 수산물의 12~30%가 불법적으로 어획, 생산, 유통되고 있으며,
불법 어업으로 인해 수산자원 고갈과 더불어 불법 노동력 착취 등과 같은 사회적 문제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2017년 WWF는 투명한 수산물 유통 정보 공개를 위해 글로벌 수산물 이력추적 다이얼로그
(GDST, Global Dialogue on Seafood Traceability)를 도입했습니다.
GDST는 어선정보, 어획지역, 사용 어획도구 등 수산물 어획에 대한 모든 정보와
수산물의 환적, 양육, 가공에 이르는 전 과정을 전자화합니다.
소비자도 손 쉽게 바코드 또는 QR코드를 이용하여 수산물에 대한 이력 추적 정보를
확인할 수 있어 편리성도 크게 높였습니다.

2007년 호주에서 처음 시작된 어스아워는 1년에 1번 1시간 만이라도
자연의 소중함과 지속 가능한 미래에 대해 함께 고민하자는 메시지를 전하는
세계적인 캠페인으로 한국도 2014년 부터 매년 동참하고 있습니다.
어스아워는 작은 실천을 통해 실질적인 변화를 이끄는 WWF의 대표적인 시민 참여 운동으로
매년 3월 마지막 주 토요일 8시 3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진행하고 있습니다.


1. 지구생명 보고서

격년으로 발간되는 ‘지구생명 보고서’는 최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자연이 우리에게 SOS 신호를 보내고 있다는 명확한 근거를 제시하고
상호 연결된 인간과 자연의 관계를 회복하기 위한 '회복으로의 전환' 계획을 담고 있습니다.

지구생명 보고서 자세히보기


2. 연례 보고서

한 해 동안 WWF가 진행한 프로젝트를 소개하고 연간 주요 이슈를 정리하는 보고서를 매년 발행하고 있습니다.

연례 보고서 자세히보기   


함께라면 가능합니다.

#TogetherPossible!


WWF 후원자가 되어주세요.